'월드컵공원'에 해당되는 글 1건


지난 주말,
저는 처가 식구들을 모시고, 노을공원내에 위치한 월드컵 파크골프장을 다녀왔습니다.

장인어른의 경우,
워낙에 스포츠를 즐겨하시는 데다, 골프도 수준급이셔서 지인들과 자주 컨트리 클럽에 다니시곤 했습니다. 허나 경제도 어렵거니와, 하시던 사업이 어려우셔서 도통 골프클럽을 잡으신 지가 오래 되셨습죠.

늘 풀이 죽은 채,
좋아하시는 운동도 못 하시는 모습을 볼 때마다, 솔직히 가슴이 아팠습니다. 더욱이, 얼마 저에는 집안 구석에 쳐박혀 있던 골프채 및 가방, 옷, 공 할 것 없이 주변 친구분들에게 처리하셨다고 하더라구요. 보고 있자니 찹찹하고, 한동안 못 다닐 것 같아서 정리했다는 사실을, 장모님을 통해서 듣게 되었습니다.  

사위된 도리로서,
그간 장인어른과 술잔을 기울이는 것 말고는 취미를 공유해 본 적이 없습니다. 저는 경제적으로도 여유가 되지 않을 뿐더러, 골프를 치지도 못합니다. 더욱이, 흥미를 느끼지 못해서인지 친구들이 요즘 자주 다닌다는 골프 연습장도 그저 생소할 따름이었죠. 물론, 몇 번 운이 좋게 컨트리 클럽에도 따라다녀 본 적은 있지만, 어디까지나 초짜로서 실력을 쌓거나 골프를 즐기는 수준은 아니었습니다.

헌데 몇 달 전에,
와이프가 회사 동료들과 야유회를 다녀온 뒤로, 제게 상암동 월드컵공원에 파크골프장이라는 곳을 알려주었습니다. 초보도 즐길 수 있을 뿐더러, 나름 18홀을 다 갖춘 채, 레포츠로서 아주 괜찮은 것 같다는 게 요지였죠. 더욱이, 그린피가 단돈 5천원이라는 말에, 주저없이 그 다음주에 파크골프장을 찾았습니다.

파크 골프장 전경^^OLYMPUS IMAGING CORP. | SP600UZ | Normal program | Pattern | 1/100sec | F/4.4 | +1.00 EV | 14.3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08:07 15:14:35

파크 골프장 전경^^

북한산과 노을을 바라보면서 골프를 즐기다!
그렇습니다. 무엇보다, 한산한 노을공원 위에서, 부킹에 대한 압박도 없이 골프 게임을 즐겼습니다. 물론, 파크골프 코스를 정식 골프라운딩으로 생각하시면 안됩니다. 누구나 즐길수 있는 레저용 스포츠로서, 근거리의 18홀을 도보로 이동하며, 특수 제작된 골프채 하나로 승부를 겨루는 경기입니다.

당구 큐대만 잡을 수 있는 실력이라면,
골프공의 3배 만한 고무공인데 저는 이상하게 당구공으로 떠오르더라구요^^ 덕분에, 큐대만 잘 잡으면, 당구의 기본은 치는 것처럼, 파크골프 또한, 스윙에 대한 압박없이 골프채를 잘잡고 공을 조준하는 수준에 마음껏 즐길 수 있었습니다^^

엊그제도,
공놀이같은 거면 하지 않겠다는 장인어른을 간신히 설득하여, 처가댁 식구들을 모시고, 간만에 서울나들이겸, 파크골프장을 찾게 된 것입니다.
장인어른과 장모님의 오붓한 모습^^OLYMPUS IMAGING CORP. | SP600UZ | Normal program | Pattern | 1/160sec | F/4.4 | +1.00 EV | 14.3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08:07 15:14:21

장인어른과 장모님의 오붓한 모습^^

4명이 한 조가 되어.
저/와이프/처남/장인어른 이렇게 시작했는데요. 다들 아시겠지만, 초보 골퍼들은 '티샷'에 대한 상당한 압박을 가지고 있습니다. 물론 파크골프의 경우는 다른 케이스이지만, 불행인지 다행인지 제가 첫번째 순서이다 보니, 많은(?) 갤러리와 선수가 지켜보는 가운데, 조심스레 시작을 했습니다^^

경기는 막상막하!!
그렇습니다. 저와는 다르게, 다른 세명의 멤버는 어느정도 골프 그립 잡는 법이나, 스윙을 제대로 배웠기에 저를 아주 우습게 봤습죠! 허나, 라운딩이 계속 될수록, 제 실력 또한 그들과 대등한 수준을 유지하며, 경기는 박진감을 더했습니다.

장인어른도,
초반에는 장난삼아 치시더니, 점차 파크골프의 매력을 느끼시고는 적극적인 자세로 참여를 하셨습죠. 특히, 제가 퍼팅을 하는 순간에는 자세 교정이나 여러가지 조언을 아끼시지 않는 등, 실제 라운딩을 도시는 것과 같은 느낌을 받으신 것 같았습니다.
골프 스코어 카드^^OLYMPUS IMAGING CORP. | SP600UZ | Creative program (biased toward depth of field) | Pattern | 1/40sec | F/3.5 | 0.00 EV | 5.0mm | ISO-100 | Off Compulsory | 2010:08:11 09:33:46

골프 스코어 카드^^

18홀을 마치는데,
대략 2시간 정도가 걸린 것 같습니다. 아직 서울시민들에게 홍보가 덜 되서 그런지, 사람들도 없어서 여유있게 쳤습니다. 아시겠지만, 일반 컨트리클럽에 가면, 부킹부터 라운딩까지 새벽부터 숨가프게 돌아가다 보니, 저로서는 상당한 부담이었는데, 여기서는 골프도 재밌게 즐기고, 타수를 줄이는 기쁨을 누리면서, 흥미를 붙일 수 있겠더라구요^^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파크골프를 적극 추천합니다!
저처럼, 골프에 대한 형편이 안되는 분들이라면, 골프 실력과는 비례하지 못하겠지만, 골프라는 스포츠 자체와 친해질 수 있는 계기가 될 거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더욱이, 5천원이라는 저렴한 비용으로, 2시간의 라운딩을 하며, 지인들과 담소를 나누며 레포츠를 즐긴다는 것은, 엄청난 매력이 아닐까 싶어요. 왠만한 스포츠 시설을 즐기거나 대여하는 것과 비교하더라도, 장비 일체의 운동을 하는데 5천원의 비용은 절대 크지 않은 비용이잖아요^^

마치, 파크 골프의 홍보대사가 된 것 마냥ㅎㅎㅎ
제가 소개하고 있지만, 절대로 주최측으로부터 댓가를 제공받고 쓰는 글이 아님을 강조드립니다. 다만, 이렇게 좋은 레포츠가 아직 사람들에게 알려지지 않은 것 같기에, 적극적으로 홍보에 매진하는 의도는 분명 있습니다.

서울 하늘 아래에서,
저만 알고, 즐기기에는 너무나 안타깝더라구요^^ 부킹스케줄도 많이 빌 뿐더러, 손님인 제가 되레 운영에 따른 수지타산을 생각할 정도의 쓸데없는 걱정까지 드내요. 그래서인지, 곳곳에 그린상태가 관리받지 못해서인지, 매끄럽지 않은 곳이 눈에 띄구요. 푹 파여진 웅덩이도 군데군데 있었습니다.

서민도 골프칠 수 있는 행복한 세상^^
그럼에도 불구하고, 18홀의 클럽을 돌 수 있는 골프라는 스포츠를 저같은 서민이 어느 세월에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세상이 오리라 생각했겠습니까? 이 자체 만으로도, 파크골프의 저변 확대는 기필코 이뤄줘야 한다고 사료됩니다. 국내에 몇 군데가 있다고 하나, 현재로서는 대중화되지 못한 게 분명합니다^^ 이미, 일본을 비롯한 해외에서는 파크골프장의 대중화 및 다양한 동호회가 활성화 되어 있다고 하내요!

이번 주말에 한번 다녀오세요~
특별히 할 일이 없으신 가족이 있으시다면, 파크골프를 치시면서 오붓한 가족애를 나누시길 바랍니다^^ 그럼, 안녕히 계십시오.
▶월드컵공원 예약 페이지 바로가기[파크골프장 이용안내]

※덧붙임
park와 golf의 합성어로, 대개 9홀이나 18홀에서 진행되며 86cm 이하 길이의 파크 골프용 클럽 1개와 일반 골프공보다 크고 부드러운 플라스틱 공(무게 80∼95g)을 사용한다. 파크골프를 처음 만든 일본에서는 600여 개의 클럽이 운용되고 있으며 현재 일본뿐 아니라 호주, 하와이 등지에서 각광받고 있다. 우리나라에도 30여 개의 파크 골프장이 있다. (참조 : Daum 백과사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암동 | 노을공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언어의 마술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내맘대로 스토리텔링하는 공간>블로그 이름이 시니컬하죠^^ 왜 젓깔이냐 굽쇼? 비린내나는 젓깔이 내포하는 풍자적 뉘앙스(조까)를 토대로, 1人 대안세력으로서 사회적 담론을 함께 공유하고 싶었습니다. 자~ 그럼, 젓깔닷컴이 푹~삭힌 진득한 이야기 속으로 빠져 보실려유?
언어의 마술사

달력

Add to Google
Statistics Graph

태그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