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문화회관'에 해당되는 글 1건


2005년 봄..
출/퇴근 시간 외에도 매우 북적이는 점심시간을 보내던 나다. 언제나그렇듯, 작은 여유를 찾고 싶은 나에게 그다지 유쾌하지 않은 하루의 중반부로 기억된다.

언제부터인지는 몰라도
삭막한 광화문 한복판에서 내 감성을 자극하는 행사가 있었다. 세종문화회관 근처를 지날 때면, 다양한 음악이 흘러나오곤 했는데, 이름하여 그곳에서 주최하는 '분수대 뜨락축제'라는 야외공연 무대였다. 무엇보다, 인근의 소심한 직딩들을 위한, 세종문화회관측의 작은 배려가 돋보이는 알찬 문화 콘서트였다고 자평한다.

그렇게, 광장 앞에는
점심을 마치고 온 직딩들이 옹기종기 모여 앉아 있었고, 세종문화회관 분수대 앞에선 거리의 관객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공연이 열렸었다.


한두번 호기심으로 자리를 하던 것이,
이제는 어김없이 점심식사를 마치고, 자연스레 그곳으로 행하곤 한다. 단 30분의 짧은 감상이지만, 매일 매일 색다른 공연으로 나의 호기심을 자극하기에는 충분하다..

아이스크림을 먹으며 관람하는 사람부터~
계단 중턱에 미리 자리를 깔고 앉은 사람, 지나가며 그냥 무관심으로 쳐다보는 사람, 이렇게 불특정 다수를 위한 공연이기에 부담없이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어쩌면 그 공연의 매력이었던 것 같다.

직딩들을 위한 작은 쉼터를 마련해줬다는 아름다운 배려에,
난 그저 고마운 마음으로 감성을 키워나갔다. 물론, 제한된 공연 시간인지라, 점심시간의 말미에 발을 제촉하며 들어가게 되지만, 내일 또 이 자리에 올 수 있다는 생각에, 사무실로 힘찬 발걸음을 옮겼었다.

나른한 이 오후 시간
밖에서 들려오는 선거유세의 소음과는 전혀 다른, 문화공연이 갑자기 떠올라서, 이렇게 몇 자 적고 간다. 한때, 나에게 볼거리와 삶의 여유를 되찾아 주는 기폭제 역할을 해주었던, 당시의 축제는 내 맘 속에서 계속 회자될 것이다^^


Posted by 언어의 마술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내맘대로 스토리텔링하는 공간>블로그 이름이 시니컬하죠^^ 왜 젓깔이냐 굽쇼? 비린내나는 젓깔이 내포하는 풍자적 뉘앙스(조까)를 토대로, 1人 대안세력으로서 사회적 담론을 함께 공유하고 싶었습니다. 자~ 그럼, 젓깔닷컴이 푹~삭힌 진득한 이야기 속으로 빠져 보실려유?
언어의 마술사

달력

Add to Google
Statistics Graph

태그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