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주 금요일, 3년 여간 사용해 온 도메인
젓깔닷컴(www.jutggal.com)대신 이꼴리지(www.ecolige.com)로 바꾸었습니다.

그간 블로고스피어에서
나름 열심히 활동해 온 지라, 솔직히 많은 부분 고민이 되었습니다. 허나, 장기적인 관점에서 바라보았을 때, 과감히 변경하는 게 낫다는 결론과 함께, 실행에 옮기게 되었죠.

갑작스레, 도메인을 바꾸면
여기저기 메타블로그에 등록된 주소도 손을 봐야 하고, 혹시나 저를 즐겨찾기 해놓거나 구독해오시던 분들에게도 혼란을 일으키진 않을까하는 과대망상도 생겼습니다.

부모의 심정이 되어..
기껏 살려 놓은 트래픽이 줄지는 않을 지, 블로그에 무슨 문제가 생긴 건 아닌지, 검색엔진에서 새로 바뀐 도메인을 왜 인식 못하는 지등 별의 별 생각이 다 들더군요. 정말 무슨 애를 키우는 것도 아닌데, 애지중지 키워놓은 자식을 잠시 잃어버린 것(?)같은 느낌이랄까요? 암튼, 온통 쓸데없는 걱정 뿐이었죠.

헌데, 문제는 다른 데서 터졌습니다.
도메인을 변경하고, 그동안 제가 활동해 온 메타블로그들의 도메인 수정 작업에 들어갔습니다. 단순히 도메인이 바뀐 것이기에, 그닥 큰 일로 생각을 안하고 대했는데, 이거 보통 작업이 아니더군요. 일부 메타블로그는 자동으로 변경되어 처리가 되는가하면, 대다수의 경우는 관리자에게 메일을 보내야만 처리가 되는 프로세스를 거쳐야 했습니다.

내 블로그의 RSS 오류라는 메시지 땜시..
무슨 연유인지는 모르겠으나, 계속해서 기존의 RSS주소를 새로 바뀐 도메인의 RSS주소를 등록하려고 하면, 잘못된 주소라는 오류로 인해 애를 먹었습니다. 덕분에, 포털이나 메타블로그에서 노출된 제 포스팅들은 아직도 예전 주소를 가리키며, 클릭하는 순간 없는 글이라는 메시지가 뜨더군요ㅠㅠ

주말에도 계속..
제가 사용하고 있는 티스토리 블로그에서, 주소 변경에 따른 RSS 오류에 대해 문제가 무엇인지에 대한 질의 및 다음 뷰와 티스토리 고객센터에 답변을 부탁드렸는데, 이거 뭐 요지부동입니다. 24시간 고객센터라는 응대라는 말에 혹(?)한 저의 기대가 무리였는 지도 모르죠^^

곤두박질 친 트래픽--

곤두박질 친 트래픽--

우려가 현실로..

평소의 반토막도 아닌 완전 곤두박질 친 트래픽을 보며, 그저 허망하기 짝이 없습니다.

마치, 저의 특수한 상황을 가지고 넋두리를 읊고 있는 것일 수도 있으나, 분명 2차 도메인을 변경하면서 이러한 상황을 겪은 분들이 있을 거라는 생각에 이렇게 몇 자 적게 되었습니다ㅡ,.ㅡ

아무쪼록,
제가 도메인을 바꾼 그 자체가 귀책 사유이기에, 할 말은 없습니다. 다만, 곤두박칠 치는 트래픽과 얼마 안되지만서도 제 포스팅을 봐주는 분들에게, '없는 블로그'라고 메시지가 뜨는 현실이 못 마땅합니다.

티스토리 블로그를 쓰다보면,
1차 도메인 외에, 2차 도메인을 설정하는 분들이 많을 텐데, 저 또한, 3년 여간 2차 도메인을 잘 써오다가 이번에 새롭게 2차 도메인을 세팅했기에, 더더욱 이런 절차적 오류가 발생하는 게 아쉽을 따름이내요^^

너무나 잘 사용해왔고, 앞으로도 그럴 것이지만,
이러한 자그마한 사고(?)에 힘이 빠집니다. 지금이라도 왜 잘못된 RSS라는 것인지 오류를 알고 싶을 따름이며, 빠른 조치가 취해졌으면 하는 바램 뿐이었습니다. 헌데 아무런 대답도 없고, 기껏 답변 오는 것은 엉뚱한 내용들만 와서 발만 너무 실망스러웠답니다--

어떻게 다음에서 이런 일이..
분명, 티스토리를 운영하면서, 이런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나 메뉴얼은 있을 거라 사료되었는데, 좀 전에야 전화가 와서 내부 시스템 문제로 야기된 문제라며, 양해를 부탁드린다고 답변이 왔습니다. 그러면서, 이제 해결이 되었으니 염려놓으라고 하내요. 지금이라도, 해결되었다기에 안도의 한숨을 내쉬지만 정말 도메인을 괜히 바꿨다는 맘이 들 정도로, 애꿋은 곳에 화풀이라도 하고 싶은 심정입니다.

정확한 이유는 공개할 수 없어서 죄송하다는 데,
특별히 할 말도 없구요. 아무쪼록, 이제라도 바뀐 도메인과 일치하지 않았던 RSS주소 문제가 고육지책으로 풀려서 다행입니다. 기왕 해결 될 거, 바로 응대해줬으면 하는 아쉬움이 아직도 크내요ㅡㅡ 다수의 메타사이트도 바로 처리가 된 이슈를 가지고, 왜 이렇게 되었는지 속시원히 해명을 듣고 싶었지만, 그래도 지금이라도 해결해준 게 어디냐 싶은 맘이 들더군요

설치형 블로그나 포털 블로그 등,
대다수의 서비스가 2차 도메인을 허용하는 와중에, 이 부분에 대한 클레임 발생 응대가 신속하게 이뤄졌음 하는 바램 뿐입니다. 제 글을 다음 뷰나 티스토리 관계자 분들이 보신다면, 꼭 좀 살펴봐 주셨으면 하내요. 그래도 메타서비스하면, 다음 뷰가 최고인데, 여기서 삐걱거리니 민감해지더라구요. 조금 서운하시더라도, 유저 한사람의 의견으로 치부하기 보다, 티스토리를 애용하는 진성고객의 입장에서 진정성을 받아주셨으면 합니다. 그럼, 안녕히 계십시오.

*덧붙임
제가 이 포스팅 바로 전에 써놓은 포스팅 제목이 ▶다음 뷰(Daum view)가 사라지고 있다!라는 것입니다. 혹시나, Daum측이 일부러, 제가 부정적인 의견을 썼다고 제게만 이런 시련을 주었는지도 모르죠^^ 농담이지만, 충분히 되짚어 볼 만 합니다. 아마, 제 글을 보시면 왜 그런 억측을 하게 되었는지 이해하실 수도 있겠죠ㅋㅋㅋㅋ
2010/07/29 - [200자 만평] - 다음 뷰(Daum view)가 사라지고 있다!
Posted by 언어의 마술사


댓글을 달아 주세요


<내맘대로 스토리텔링하는 공간>블로그 이름이 시니컬하죠^^ 왜 젓깔이냐 굽쇼? 비린내나는 젓깔이 내포하는 풍자적 뉘앙스(조까)를 토대로, 1人 대안세력으로서 사회적 담론을 함께 공유하고 싶었습니다. 자~ 그럼, 젓깔닷컴이 푹~삭힌 진득한 이야기 속으로 빠져 보실려유?
언어의 마술사

달력

Add to Google
Statistics Graph

태그목록